하반기 스마트폰 시장 ‘점입가경’…시장 뒤흔들 5가지 이슈는?

관리자 19-05-23 86 hits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 ‘점입가경’…시장 뒤흔들 5가지 이슈는?



구글 등 美 IT기업들 화웨이와 거래 중단…점유율 급감 불가피

삼성전자, 화웨이와 격차 벌리기…애플 없는 북미 안방 공략

애플, 하반기 아이폰 신작 출시…LG, V50 글로벌 시장 반전 노려

 

 

 

139e2d79f9c2206ffa6aae01ea3051db_1558577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삼성전자와 화웨이, 애플로 굳어지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이 크게 요동칠 전망이다.

 

특히 중국 본토 시장을 중심으로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던 화웨이는 구글의 거래 중단 선언으로 제동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10의 상승세를 하반기 갤럭시노트10까지 이어간다는 전략이며 상반기 내내 조용했던 애플은 하반기 새로운 아이폰으로 출격 채비를 갖추고 있다. 여기에 LG전자 역시 반전의 기회를 노리고 있다. 

 

 

◇ “삼성전자 잡겠다”는 화웨이, 美 견제에 비상

 

그동안 무서운 기세로 애플을 따돌리고 글로벌 스마트폰 점유율 2위에 오른 화웨이는 “삼성전자를 잡겠다”고 내세운 목표가 다소 버거워 보인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이 격해지면서 구글이 화웨이와 거래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한 가운데 미국 내 주요 기업으로 이같은 움직임이 확산될 전망이다. 

 

19일(현지시간) CNBC와 폰아레나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구글은 “앞으로 화웨이와 안드로이드 및 구글 서비스에 대한 기술 지원과 협업을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렇게 될 경우 안드로이드 OS의 업데이트가 불가할 뿐 아니라 플레이 스토어와 G메일, 유튜브 등 구글의 주요 서비스도 이용이 어려울 전망이다. 

 

업계 관계자들은 오픈 소스를 기반으로 독자 개발한 OS인 EMUI를 사용하고 리눅스 기반 모바일 OS인 ‘훙멍’이 개발 막바지인 만큼 이용의 어려움은 적을 것이라고 전망했으나 글로벌 이용자들에게 대외이미지 타격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인텔과 퀄컴, 브로드컴 등 부품사들 역시 화웨이에 공급하지 않을 것이라는 보도가 이어지면서 자칫 스마트폰 생산의 차질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미국의 이같은 제재가 이어질 경우 연간 스마트폰 판매량이 절반으로 줄어들 수 있다고 전망했다. 앞서 SA는 화웨이의 연간 스마트폰 판매량을 2억4110만대로 예상했으나 미국의 제재 소식 이후 1억1960만대로 조정했다. 

 

139e2d79f9c2206ffa6aae01ea3051db_1558577 

 

갤럭시S10 5G. [사진=삼성전자]

 

◇ 갤럭시노트10으로 글로벌 굳히기 들어가는 삼성전자

 

화웨이가 주춤거리게 되면서 삼성전자는 줄어든 격차를 벌릴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SA에 따르면 1분기 스마트폰 점유율은 삼성전자가 21.7%, 화웨이가 17.9%로 3.8%p 차이의 접전을 벌였다. 그러나 화웨이가 미국의 제재로 주춤거릴 것이 예상되는 가운데 삼성전자는 갤럭시S10의 상승세와 하반기 갤럭시노트10의 공세가 맞물려 격차를 벌릴 수 있게 됐다. 

 

폰아레나 등 주요 외신들 통해 알려진 바에 따르면 갤럭시노트10은 갤럭시S10의 카메라 성능을 그대로 계승하면서 전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의 카메라 구멍은 더 작아질 것으로 보인다. 

 

후면 쿼드(4개) 카메라는 갤럭시S10 5G의 가로배열을 버리고 세로배열을 채택할 것으로 전망됐다. 폰아레나는 “갤럭시S10 5G이 아직 출시 되지 않아 카메라 성능이 얼마나 좋은지 알 수 없으나 이보다는 약간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밖에 갤럭시S10에 적용한 초음파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스캐너도 그대로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노트10의 공개시기는 전작 갤럭시노트9와 마찬가지로 8월 초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삼성전자는 갤럭시S10이 전작 갤럭시S9 대비 120% 이상 판매를 기록한 만큼 갤럭시노트10까지 기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점유율 0%대에 머물렀던 중국 시장에서 갤럭시S10이 호조를 보이면서 갤럭시노트10 역시 중국에서 기세를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또 북미 시장에서도 애플의 5G 스마트폰 출시가 늦어지면서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최근 미국 시장에 갤럭시S10 5G를 출시했다. 

 

 

139e2d79f9c2206ffa6aae01ea3051db_1558577

 

아이폰11 렌더링 이미지. [사진=아이스 유니버스]

 

 

◇ 5G·폴더블 경쟁 뒤쳐진 애플, 하반기 새 아이폰 출격 채비

 

이밖에 올 상반기 내내 조용했던 애플도 9월 아이폰11과 아이폰XR을 내놓을 전망이다. 외신을 통해 공개된 바에 따르면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채택하고 새로운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센서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최근 퀄컴과의 분쟁으로 부품 수급이 늦어지면서 5G 스마트폰 경쟁에서 한발 물러나게 됐다. 이 때문에 점유율이 침체되면서 신제품 출시가 절실해졌다......(+기사 더보기)

 

출처 : ​http://www.enews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03583